한국 교회에 ‘QT’라고 널리 알려진 경건의 시간(Quiet Time)은 성경 말씀과 기도로 주님과 교제하는 시간을 말합니다. 성경 말씀을 읽고 묵상하여 하나님의 뜻을 발견하고 기록하며, 하나님을 찬양하고 감사하며 여러 필요를 위해 기도함으로써 하나님과 만나 친밀히 교제하는 시간입니다. 네비게이토는 하나님께 대한 헌신이 바로 주님과의 깊은 교제에서 나오는 것임을 믿고 날마다 주님을 만나 교제하는 시간, 즉 경건의 시간을 발전시키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있습니다. 네비게이토 출판사에서 발행하는 책자(하나님과 함께 7분간, 경건의 시간, 경건의 일기, 경건의 시간을 갖는 법, Quiet Time으로의 초대)에는 경건의 시간을 효과적으로 갖는 법이 자세히 소개되어 있습니다.

요한복음 1:12 말씀을 보면 “영접하는 자 곧 그 이름을 믿는 자들에게는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권세를 주셨으니”라고 기록되어 있습니다. 믿음은 예수 그리스도를 주님으로 마음에 모심으로 시작됩니다. 하나님께서는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자에게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권세를 주시며, 이는 성경에 기록된 하나님의 약속이므로 우리가 구원을 받았다는 확실한 근거가 됩니다. 네비게이토 출판사에서 발행한 ‘하나님의 선물인 영생’, ‘생명에 이르는 길’, ‘인간과 하나님’, ‘그리스도와의 새 출발’, ‘구원의 확신’ 등의 자료를 참조하면 복음에 대한 더 깊은 이해를 할 수 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모든 그리스도인의 영과 혼과 육이 온전하게 성장하기를 원하십니다. 영적 성장을 위해서는 하나님의 말씀이 꼭 필요합니다(디모데후서 3:16, “모든 성경은 하나님의 감동으로 된 것으로 교훈과 책망과 바르게 함과 의로 교육하기에 유익하니”). 따라서 성경 말씀을 섭취하고 이를 삶에 적용하는 일에 힘쓸 때 온전한 삶의 기초가 형성됩니다. 또한 학생의 신분에 맞게 학업에도 우선순위를 두어야 합니다. 신분에 맞는 생각과 행동을 할 때 우리의 삶은 평강이 넘치며 의미 있는 시간을 보낼 수 있습니다. 또한 우리의 신체가 온전해야 합니다. 죄에 치우친 삶은 우리의 영혼뿐만 아니라 몸도 망치는 것을 봅니다. 경건한 삶은 신체가 온전해지는 데에 꼭 필요합니다. 나아가 건강한 신체를 위한 운동과 생활 습관을 계발해야 합니다. 네비게이토는 이를 위해 성경(Scripture), 학업(Study), 운동(Sports) 각 영역에 고른 강조점을 두고 대학 생활을 하도록 돕고 있습니다.

모든 그리스도인은 전도를 할 수 있습니다. 사도행전 1:8을 보면, “오직 성령이 너희에게 임하시면 너희가 권능을 받고 예루살렘과 온 유대와 사마리아와 땅 끝까지 이르러 내 증인이 되리라 하시니라”라고 기록되어 있습니다. 예수님을 믿고 성령을 받은 우리는 모두 그리스도를 증거할 수 있습니다. 주님께서도 마태복음 4:19에서 “나를 따라오너라. 내가 너희로 사람을 낚는 어부가 되게 하리라”라고 약속하셨습니다. 자신이 보고 경험한 예수님을 증거함으로 전도를 시작할 수 있습니다. ‘전도를 즐기는 삶’, ‘개인전도의 방법’, ‘거듭난 삶’, ‘제자의 삶’ 등 네비게이토 출판사에서 나온 여러 소책자와 단행본을 보면 전도의 삶에 큰 동기와 격려를 얻고 실제적인 도움을 얻을 수 있습니다.

성경 암송은 하나님의 말씀을 섭취하는 효과적인 방법입니다. 말씀을 암송하면 죄에서 승리하고, 그리스도를 담대하게 증거하며, 다른 사람들의 영적 필요를 때에 맞게 채워 줄 수 있습니다. 네비게이토는 질적인 영적 성장과 일꾼 배가의 삶을 위해 성경 암송을 늘 강조하며 효과적으로 암송하는 방법을 지속적으로 계발해 왔습니다. 네비게이토 소책자 시리즈 25-27번에는 암송을 시작하며 지속하는 방법이 자세히 소개되어 있습니다. 또한 ‘그리스도와의 새출발’, ‘그리스도와의 동행’, ‘주제별 성경암송 60구절’, ‘주제별 성경암송 DEP 242’, ‘주제별 성경암송 180구절’ 등의 다양한 자료를 통해 암송을 더욱 체계적으로 할 수 있습니다.

네비게이토는 1933년 미국에서 시작되어 전 세계 120여 나라에서 사역하고 있는 국제적인 선교 기관입니다. 한국 네비게이토는 1966년에 사역을 시작하여 지난 40여 년 동안 국제 네비게이토와 긴밀한 협력 가운데 세계 선교에 기여하고 있으며, 한국 전체적으로 50여 지역에서 제자삼는 사역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습니다.

네비게이토는 미래를 짊어 질 성숙한 지도자를 키우는 사역을 합니다. 예수님께서는 우리에게 지적, 신체적, 영적, 사회적인 면에서 균형 잡힌 성장의 본을 보여 주셨습니다(누가복음 2:52). 특히 캠퍼스의 삶은 장래를 위한 준비 과정입니다. 단지 지적 능력의 계발만이 그 준비의 전부라 할 수는 없습니다. 지식이나 기술의 습득뿐만 아니라 인격 계발, 정서 함양, 가치관의 정립 등 삶의 전반적인 영역에서 균형 있게 갖추어지는 것이 필요합니다. 그래서 네비게이토는 전국 대부분의 주요 대학 각 캠퍼스에서 예수님을 믿는 젊은이들로 하여금 온전한 신앙인, 능력 있는 직업인, 나아가 성숙한 인격과 지도력을 갖춘 건강한 사회인이 되도록 돕고 있습니다.

네비게이토는 언제 어디서나 ‘그리스도를 알고 그를 알게 하라’(To Know Christ and To Make Him Known)는 모토 아래 영적 재생산을 통한 일꾼 배가에 힘쓰고 있으며, 이를 통해 그리스도의 지상사명 성취에 기여하고 있습니다. 캠퍼스와 직장, 군인 사역뿐만 아니라 해외 선교와 교회 제자 훈련 사역, 문서 선교에서도 한국 교계에 본이 되는 사역을 하고 있는 선교회입니다.

네비게이토는 캠퍼스에서 사역을 시작했지만 현재는 많은 직장인들도 네비게이토로서 영적 성장에 힘쓰고 있습니다. 학창 시절에만 제자의 삶을 살고 끝마치는 것이 아니라 평생 동안 그리스도의 제자와 일꾼으로 살며 열매 풍성한 삶을 살도록 돕는 것이 네비게이토의 목표입니다. 각 직장에서 주위 사람들에게 경건한 삶의 매력을 통해 그리스도를 증거하고, 직장 업무에서도 사람에게 하듯 하지 않고 주님께 하듯 최선을 다하며, 나아가 영적 지도력을 발휘함으로 주위 사람들에게 영향력을 끼치는 삶을 살도록 돕고 있습니다. 그리스도 중심의 삶과 업무의 전문성과 지도력을 계발하는 데에 초점을 맞추고 있습니다.

네비게이토 창시자 도슨 트로트맨
1926년 6월 제재소에서 일하고 있던 20세 청년 도슨 트로트맨은 성경 암송을 통하여 주님께 돌아오는 회심을 경험하였고, 이후 하나님의 말씀을 열심히 섭취하고 그대로 순종하는 믿음의 삶을 시작하였습니다. 주님을 위해 창의적인 믿음의 시도를 했던 도슨은 점차 하나님의 약속을 자기 것으로 주장하는 믿음을 키워 나갔으며, 양육과 재생산에 대한 비전을 통해 질적인 일꾼을 재생산하는 일에 평생을 드리다가, 1956년 수양회 도중 슈륜 호수에서 물에 빠진 한 소녀를 건지기 위해 생명을 바쳤습니다.

초기 네비게이토의 형성
1931년에 도슨 트로트맨은 친구와 함께 예레미야 33:3을 주장하며 40일간 매일 아침 이른 시간에 기도에 드려졌습니다. 이 기도의 결과로 영적으로 훈련하고 격려하는 교제인 Minute Men이 형성되기 시작하였습니다. 1933년에 웨스트버지니아 호의 해군이었던 레스 스펜서를 만나 양육하기 시작하고, 이어 레스 스펜서가 다른 동료를 양육하기 시작하여 군인 성경 클럽(The Service Men's Bible Club Minute Men)이 태동하였는데, 1935년에 미국 순회 전도 여행을 하던 중 The Service Men's Bible Club Minute Men을 The Navigators로 부르기 시작하였으며, “To Know Christ, and Make Him Known”을 모토로 삼았습니다.


(참조: Daws - A Man Who Trusted God, ⓒ 1974 by Betty Lee Skinner, NavPress /
도슨 트로트맨, ⓒ 2006, 네비게이토 출판사)